Tanker explodes in flaming inferno as terrified drivers flee

68 Shikime
syrinet
1
Postuar me 19 Nov 2019 / Në kategorinë Entertainment

The tanker truck explodes after rolling onto its side on the SP-99 road near Caraguatatuba in Brazil, on Monday. The driver appeared to take the bend too quickly and was killed in the accident.

The HGV, which was carrying around 40 litres of fuel, is seen at the moment it rolls over and smashes into a car in front, which then careers across the road and hits a barrier.

Drivers coming in the opposite direction exit their vehicles and look at the carnage during the accident, which occurred at around 11am.

When the tanker suddenly explodes, it sends flames shooting over the road, to the vegetation on the far right
Suddenly, the tanker catches alight and sends a ball of orange flame shooting along the road which ignites bushes on the opposite side.

At this point, the people turn to flee - including an adult holding a young child. 

One of the motorists is seen sprinting in the opposite direction to the tanker while a jet of flame races along beside him at the edge of the carriageway. 

The driver's body was found inside his cab after firefighters brought the blaze under control. 

Firefighters released footage of thick clouds of black smoke rising from the tanker as they confirmed: 'The body of the driver has been discovered inside his gutted cab.


↪ Subscribe to Click Heart TV ↩




겁에 질린 운전자가 도망 가면서 유조선이 불타는 지옥에서 폭발하다

유조선 트럭은 월요일에 브라질의 카라구아타투바 근처의 SP-99 도로에서 측면으로 굴러 가면서 폭발합니다. 운전자는 너무 빨리 회전히는 것처럼 보였고 사고로 사망 했습니다.

약 40 리터의 연료를 운반하는 HGV는 전복되어 앞쪽 차에 부딪히는 순간 보입니다.

반대 방향으로 오는 운전자는 차량을 빠져나와 사고 발생시 약 11 시경에 대학살을 본다.

유조선이 갑자기 폭발하면서 도로에서 분출되는 화염을 맨 오른쪽의 초목으로 보냅니다.
갑자기 유조선이 차를 타고 길을 따라 오렌지색 불꽃을 분출하여 반대쪽의 덤불을 점화시킵니다.

이 시점에서 어린 아이를 안고있는 성인을 포함하여.사람들은 도망 치다.

차량 운전자 중 한 명이 유조선 반대 방향으로 달리는 동안 차량의 가장자리에서 불꽃이 뿜어져 나옵니다.

소방관이 화재를 통제한 뒤 운전실 내부에서 운전자의 시체가 발견되었습니다.

소방관들은 유조선에서 짙은 검은 연기가 짙은 구름으로 튀어 나온 장면을 공개했다.

Me shume
0 Komente sort Radhit sipas